메인 바로가기 | 주메뉴 바로가기 | 본문 바로가기

성명/논평 안녕하세요. 전국통합공무원노동조합 입니다.

홈 > 알림마당 > 성명/논평
분류 논평 등록일 2021-05-17 13:22:47
제목 [논평] 5.18민주화운동 제41주년을 맞아 그 의미를 되새긴다
첨부파일 hwp [논평]민주화운동_제41주년.hwp (16.00 Kb)

 

(논평) 5.18민주화운동 제41주년을 맞아 그 의미를 되새긴다

 

오늘은 5.18민주화운동 제41주년이다. 5월 광주항쟁은 우리나라 민주주의 역사에서 중요한 분기점이었다. 민주주의를 요구하며 일어선 4.19혁명을 짓밟고 등장한 군부 쿠데타 세력의 부당성과 정통성 부재를 20년만에 극명하게 보여주며 민주주의 회복을 위한 투쟁의 첫걸음을 내디딘 항쟁이었던 것이다.

 

5.18 광주항쟁으로 시작된 민주화투쟁은 그로부터 7년 뒤 전국민적인 6월항쟁으로 폭발하였다. 국민들은 수십 년 동안 군부세력에 빼앗긴 민주화에 대한 열망을 분출하며 끈질긴 투쟁 끝에 결국 민주화를 쟁취하는 데 성공하였다. 정치민주화의 성공은 곧이어 사회전반적으로 노동권을 비롯한 민주적 제권리의 쟁취를 위한 투쟁을 촉발시켰다. 특히 노동운동은 87년 이후 큰 폭으로 확대되어 사회전반적인 민주화 분위기를 확대 심화하는 데 도움을 주었다. 공무원 노동조합의 결성과 노동운동 참여도 5.18 민주화운동에 뿌리를 둔 전반적인 사회적 민주화 운동의 결실이자 그 연장선상에 있음이 분명하다.

 

우리는 5.18 광주민주화운동 41주년을 맞아 광주항쟁이 우리 사회의 민주적 변화에 끼친 중대한 영향을 높이 평가하며, 항쟁의 과정에서 희생된 수많은 영령들의 숭고한 죽음을 추모한다. 또한 항쟁의 과정에서 부상을 당하신 분들과 이후 돌아가신 분들의 희생을 추모하며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표한다.

 

5.18 광주항쟁은 무고한 민간인에 대한 국가폭력의 성격을 띠고 있기도 하다. 일부 정치군인들은 자신들의 권력찬탈을 위해 민주주의를 요구하는 무고한 시민들을 학살하는 만행을 저질렀다. 이런 비극적인 상황이 지금도 미얀마에서 자행되고 있다는 사실이 참담하다.

 

우리는 공무원 노동자로서 5.18이 국가폭력의 일환이었음을 자각하고 이런 비극적인 국가폭력이 다시는 반복되지 않도록 공적제도의 민주화에 힘쓸 것을 다짐한다. 또한 5.18 광주항쟁과 관련하여 시민들에 대한 집단발포 명령자 등 아직도 밝혀지지 않은 진실들이 조속히 밝혀지기를 희망한다.

 

다시 한 번 5.18 광주항쟁의 역사적 의미를 마음 속 깊이 되새기며 당시 희생당하신 모든 분들의 영령 앞에 깊이 머리 숙인다.

 

2021. 5. 18.

전국통합공무원노동조합

이전글 [논평] 노동절에 공무원 노동자의 권익을 생각한다 2021-04-30
다음글 (논평) 시간선택제 채용공무원 제도개선 연구를 환영하며 하루 빨리 개선·보완이 이루어지기를 촉구한다! 2021-10-22